NHS's story2008.06.26 16:16

또 졸업식이다. 벌써 세 번째로 누가 졸업하는 것을 계속 보고 있다. 이번에 졸업하는 사람들은 모두 내가 2년 이상 안 사람들이다. 그러니 뭐… 친했던 선배들이 가는 걸 보면 참 슬프다. 그런데 내년엔 내가 저기 위에 올라올 생각하면… 더 슬퍼진다.

 

DSC_0335

2008년 5월 23일. 이 날은 바람이 엄청 불었다.

 

DSC_0345.JPG

오늘의 프로그램.

 

DSC_0339.JPG

먼 옛날 대한항공 광고에서 늘 듣던 ‘위풍당당 행진곡'과 함께..

 

DSC_0342.JPG

입장하는 선생님들과 초대손님들.

왼쪽에 계신 분은 뉴햄프셔 주의 주지사인 존 린치 (John Lynch)

그리고 경호원.. (마지막은 뭐냐... ;;)

 

DSC_0345.JPG

이게 오늘의 스케쥴.

DSC_0349.JPG

DSC_0351.JPG

DSC_0352.JPG

DSC_0353.JPG

DSC_0354.JPG

졸업이 즐거운가보다. 난 즐거울 지...

 

DSC_0359.JPG

나름 무드샷 나와주셨다.

 

DSC_0369.JPG

DSC_0383.JPG

DSC_0409.JPG

연설하는 사람들과...

 

DSC_0436.JPG

DSC_0440.JPG

DSC_0441.JPG

DSC_0446.JPG

졸업장을 받는 사람들까지.
(보면 알겠지만, 이 날 바람은 정말 가차없었다. 게다가 이날 취재 경쟁은 내 사진기자 인생(!)동안 가장 심했다.)

 

DSC_0454.JPG

졸업 축하!!!

 

 

후기: 이번주가 NHS 특집 주라고 해놓고서는, 다른 거를 쓰다가(사실, 지난주에서 밀린 맥북 프로 리뷰였다) 이걸 써야된다는 것을 뒤늦게 떠올렸다. 정말... 한 5분만에 만든 엉터리 포스트이긴 하다. (하지만, 사진 편집은 한 2~3주 전에 끝내놨다는 거... 그래서 사진 품질 하나는 보장한다.) 내 졸업식 때는 이렇게 건성으로 만들면 안되는데... 쩝. (그래도 지난해보단 낫다. 지난해에는 짐싸느라고 사진도 못찍었고, 제대로된 포스트도 안했었지.) 하여튼, 모두 졸업을 축하합니다! 짝짝짝! (결국 또 급결론으로... ;;)

Posted by KudoKun